주식 미수금 장단점과 활용해야만 하는 이유

목차
1. 이 글은 이렇게 활용하세요.
2. 주식 미수금 제도란?
3. 미수금의 장점
4. 미수금의 단점
5. 미수금 제도를 활용하는 방법
6. 미수금 제도를 활용할 수 있는 차트 구간

 

1. 이 글은 이렇게 활용하세요.

 많은 사람들이 레버리지(Leverage)에 대해서 부정적인 시각을 갖고 있습니다. 여기서 말하는 레버리지란 '외부의 자본을 끌어 들여 내가 가진 자본에서의 수익률 그 이상의 결과를 내는 것'을 뜻합니다.

 

 주식 미수금 제도를 활용하면 레버리지 효과를 통해 내가 가진 자본으로 수익냈을 때보다 몇배 이상의 수익을 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여기에는 맹점이 존재합니다. 이에 대해서 자세히 알아보고 왜 미수금 제도를 활용해야 하는지에 대해서 살펴보겠습니다.

 

2. 주식 미수금 제도란?

 

 

간단하게 말해 주식을 매수할 때 외상으로 매수하는 것을 뜻합니다. 종목마다 미수금을 사용할 수 있는 정도가 다릅니다. 일반적으로 내가 가진 총 자본을 30%로 잡고 나머지 70% 부분에 대해서 외상을 할 수 있습니다. 대략 내 자본금의 200% 이상을 끌어당겨 쓸 수 있는 것입니다.

 

3. 미수금의 장점

 미수를 활용하면 레버리지 효과를 통해 수익이 날 경우 내가 가진 자본금의 2~3배 이상의 수익금을 얻을 수 있습니다. 확실한 내부자 정보를 입수했거나 기술적 분석을 통해 확률 높은 패턴이 발생할 경우 활용하면 효과를 극대화시킬 수 있습니다.

 

4. 미수금의 단점

 반면에 1) 불확실한 주변에서 누구나 알고 있는 정보, 2) 불확실한 확률의 패턴, 3) 확률 자체가 낮은 패턴인데도 불구하고 희망을 담은 베팅, 4) 의미없는 물타기 등에서 미수금을 활용한다면 몇배 이상의 손실을 볼 수 있습니다. 또한 손실을 보며 오랜 기간동안 물량을 들고 있어야 할 경우 2영업일 이내에 미수 분량만큼의 자금을 추가 입금하지 않는다면 반대매매로 오히려 손실을 볼 수 있습니다.

 

 

5. 미수금 제도를 활용하는 방법

 미수금 제도를 활용하기 위해서는 몇가지 조건이 필요합니다.

 

 1) 기술적 분석시 내가 잘 알고 있으며 통계적으로 신뢰성 있고 높은 확률의 패턴일 것.

 

 2) 확실한 내부자 정보일 것.

 

 3) 당장 오늘 내일 중으로 출발하는 종목이어야 할 것.

 

 위 3가지 조건을 충족시키지 못한다면 미수금은 오히려 독이 될 것입니다.

 

6. 미수금 제도를 활용할 수 있는 차트 구간

 미수금 제도를 활용하기 위한 조건 중에서도 3번 조건이 가장 충족시키기 어렵습니다. 확실한 차트 패턴 중 하나는 1파 장대양봉 이후에 횡보하며 추가 상승을 노리는 것인데 언제 출발할 것인지 가늠하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곧바로 상승분을 먹을 수 있는 패턴이 있습니다. 바로 '낙주매매' 패턴입니다. 보통 종목이 하락하며 바닥패턴을 그립니다. 이런 패턴은 저점을 3번 낮추며 거래량을 3번 튀기는 경향이 있습니다. 바로 이런 패턴이 나왔을 때 마지막 3번째 저점을 낮추는 구간에서 분할매수로 진입하는 것입니다. 차트로 살펴보겠습니다.

 

 

씨젠 / 5분봉

 최근 핫했던 씨젠 차트입니다. 빠른 수익을 보기 위해서는 분봉을 살펴보는 것이 좋습니다. 위 차트는 씨젠 5분봉 차트입니다. 거래량이 3번 발생했으며 2번째 저점 아래로 빠지는 모습을 보며 조금씩 분할매수 담을 수 있었습니다.

 

씨젠 / 5분봉 결과

 

 

 그 결과 두 곳에서 분할매도 혹은 매도할 수 있었습니다. 첫번째 거래량이 터지며 갭상승 반등이 나왔고 여기서만 팔았어도 약 10%가량의 수익을 낼 수 있었습니다.

 

 미수금을 활용하여 내 자본금보다 2배의 자금을 투입했다고 가정해봅시다. 천만원이 내 자본금인데 총 2천만원을 진입했습니다. 내 자본금으로만 매수했을 경우 100만원의 수익이지만 미수금을 활용할 경우 200만원의 수익이 생깁니다.

 

 오늘 가르쳐드린 이 패턴은 자주 나오기도 하고 확실한 패턴 중의 하나이기도 합니다. 앞으로 유용하게 쓰실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